레미제라블

12월 18, 2012

빵 한 조각을 훔친 죄로 19년의 감옥살이를 한 장발장(휴 잭맨). 우연히 만난 신부의 손길 아래 구원을 받고 새로운 삶을 결심한다. 정체를 숨기고 마들렌이라는 새 이름으로 가난한 이들을 도우던 장발장은 운명의 여인, 판틴(앤 해서웨이)과 마주치고, 죽음을 눈앞에 둔 판틴은 자신의 유일한 희망인 딸 코제트(아만다 사이프리드)를 장발장에게 부탁한다. 그러나 코제트를 만나기도 전에 경감 자베르(러셀 크로우)는 장발장의 진짜 정체를 알아차리고, 오래된 누명으로 다시 체포된 장발장은 코제트를 찾아 탈옥을 감행하는데...

인류의 태초부터 시작되는 세계사의 주요 장면들을 멜 브룩스가 일인다역으로 출연해 코믹 터치로 그린 독특한 작품. 2부 예고편이 나오지만 2부는 없다.

비지터 2

2월 11, 1998

머나먼 시간 여행을 마치고 돌아온 몽미라의 백작 고드프(Comte Godefroy De Montmirail, Dit Godefroy Le Hardi: 쟝 르노 분)와는 나쁜 마녀의 마법을 피해 꿈에도 그리던 뿌이유 공작의 딸인 프레네공드(Beatrice/Frenegonde: 뮤리엘 로빈 분)와의 결혼식을 하루 앞두고 두근대는 가슴을 참지 못한다. 그러나, 갑작스레 나타난 신부의 아버지가 누군가 공작의 보석들을 훔쳐 갔다며 결혼 취소를 소리친다. 도둑맞은 보석 중에는 뿌이유 가문의 여자들에게 다산(多産)의 능력을 주는 롤랑드 성자의 성스러운 목걸이도 있었다. 목걸이가 없다면 고드프와의 후손들은 존재할 수 없다. 그걸 갖고 있는 사람은 바로 현대에 남겨진 쟈쿠이(Jacquouille/Jacquart: 크리스티안 클라비어 분)와 거지 여인 지네뜨(Ginette: 마리-앤 자펠 분)였다. 뒤바뀐 조상 쟈쿠이와 후손 쟈쿠아로 인하여 시간의 통로가 닫히지 않은 것이었다. 벌어진 시공(時空)의 틈새는 고대 이집트의 7가지 재앙과 같은 끔찍한 환난을 예고하는 것이다. 쟈쿠이의 후손이 호텔 사장 쟈쿠아 또한 중세의 한복판에 홀로 버려졌다. 모든 것이 엉켜 버리고, 현대에 남겨진 말썽꾸러기 시종 쟈쿠이와 성스러운 목걸이를 중세로 복귀시키는 일이 해결책이다.

레 미제라블

5월 1, 1998

지금은 비구시의 시장으로 살아가는 쟝 발장(리암 니슨)은 절도죄로 19년형을 선고받았던 전과를 갖고 있다. 지난 과거를 생각하며 어려운 이들에게 온정을 베풀어 시민들의 사랑과 존경을 받고 있는 그는 딸의 양육비를 벌기 위해 거리에서 몸을 파는 여인 팡틴(우마 써먼)을 돌보고 있다. 하지만, 경찰서장 쟈베르(제프리 러쉬)가 부임하면서 그의 평화로운 삶은 흔들리기 시작한다. 법과 제도를 맹신하는 철두철미한 원칙주의자인 쟈베르는 과거 자신이 감방 간수로 있던 시절 가석방되었다가 달아난 범법자 쟝 발장을 떠올린다. 그리고 쟝 발장을 체포하기 위한 수사에 착수한다. 쟝 발장은 자신의 과거가 밝혀지고 팡틴이 죽자 그녀의 어린 딸 코제트(클레어 데인즈)와 비구시를 떠날 계획을 세운다. 경찰에 쫓기는 몸이 된 쟝 발장은 코제트와 경계가 삼엄한 파리의 성벽을 뛰어넘어 수녀원으로 숨어들어 은둔 생활을 시작하는데...

퀼스

11월 22, 2000

나폴레옹 황제가 통치하던 시대의 프랑스 가학적이고 문란한 성생활 때문에 정신병원에 수감된 사드 후작(제프리 러시)은 그 안에서도 자신의 욕망을 소설로 써 내려 간다. 그는 젊은 세탁부 마들렌(케이트 윈슬렛)을 통해 원고를 몰래 출판하기까지 한다. 이상주의에 불타는 병원 원장 쿨미어 신부(와킨 피닉스)는 그런 사실을 모르는 채 사드를 교화하려 하지만 나폴레옹은 잔인한 치료로 악명 높은 의사 꼴라(마이클 케인)를 병원에 파견한다. 꼴라는 점잖은 외모 뒤에 위선과 죄악을 감추고 있는 인물이었는데...

당통

1월 12, 1982

1789년 프랑스 대혁명은 자유와 평등 그리고 박애를 사상적 가치로 내걸고 자본주의의 정치적 완성을 선언한 중요한 역사적 사건이다. 하지만 이로부어 1794년까지 프랑스가 경험한 격렬한 혁명의 경험들은 세계 모든 사람에게 많은 교훈과 논쟁의 소지를 남겨주었다. 이 영화는 프랑스 혁명이 민중혁명의 국면에 접어들고 과거 혁명세력이 주도권을 잡은 이후, 로베스 삐에르의 공포정치가 혁명을 압도하는상황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이때 벌어지는 당통과 로베스 삐에르의 대립은 혁명 섭쩜 분열과 이에 연루된 정치적, 이념적 갈등, 그리고 혁명의 자기파괴적 달레마와 모순의 문제를 내포한 것이다. 당통은 로베스 삐에르가 혁명의 이름으로 혁명을 파괴하고, 또한 독재를 경계한다고 하면서도 실제로 독재로 가고 있다고 공격한다. 따라서 국민의 적은바로 혁명정부이며, 이 정부를 이끄는 공공안전위원회의 테러리즘과 전체주의가 혁명을 배반하는 것이라 비난한다. 반면 로베스 삐에르는 중산 계급을 중심으로 시민의 우상이 되고 있는 당통을 처형한 후에 남는 것은 오로지 공포정치 밖에 없음을 알면서도, 당통에 대한 재판에 질 경우 혁명은 끝이 난다는 위기감 때문에 당통은 반혁명자로 처형할 것을 결심하기에 이른다. 당통은 관용과 평화와 정의를 주장하는 자신의 희생이 마침내 민중의눈을 뜨게할 것이라 스스로 믿고 처형 후에 자신의 잘려진 머리를 민중들에게 보여줄 것을 당부하였지만 민중은 그의 뜻에 따르지 않았다. 로베스 삐에르는 그의 처형 순간 혁명이 잘못돼가고 있음을 자인하지만 독재를 원하는 현실에서 민주주의란 환상에 불과하다고 생각한다. 결국 혁명정부도 1794년 7월 떼르미도르 반동으로 몰락하게 된다.

Les Misérables

3월 11, 1958

Scaramouche

5월 8, 1952

Orphans of the Storm

12월 28, 1921

Marie Antoinette

8월 26, 1938

혁명가의 연인

3월 23, 1988

프랑스의 브레따뉴 지방 사비니엥 백작의 성에서는 아들 오렐과 대녀인 셀린느와 사제의 사생아인 타르깽이 서로 형제같이 어린 시절을 보낸다. 성년이 된 이들은 1789년, 프랑스 혁명을 맞이하는데 셀린느만이 성에 남고 오렐은 미국으로 타르깽은 파리로 떠난다. 사비니엥 백작은 날으는 방법(글라이더)에 몰두하는데 셀린느는 둘을 기다리며 백작의 작업을 도와준다. 4년후, 공화주의자로 변모한 타르깽이 파리에서 돌아와 공화정의 군대를 징집하고 셀린느로 하여금 주민들을 교육시킨다. 한편 미국에서 돌아온 오렐은 참혹해진 프랑스를 보고 실망한다. 셀린느가 타르깽을 사랑하는 걸로 오해한 오렐은 질투심에 불타고 무단 정치에 공포를 느껴 대항아는 왕당파에 가담하지만 전쟁의 무의함을 느껴 셀린느에게 편지를 보낸다. 그리 셀린느도 그의 사랑이 진실임을 깨닫는다. 무수한 인명을 죽이면서까지 연적인 오렐을 끝까지 제거하려는 타르깽에게 셀린느는 총을 쏘고 성에 갇혀 감옥을 알려준다. 셀린느를 구한 오렐은 공화정 군대의 총격을 받으면서 아버지 사비니엥이 발명한 기계를 타고 하늘로 향해 오른다.

The Scarlet Pimpernel

11월 9, 1982

La Marseillaise

2월 2, 1938

Les Misérables

10월 20, 1982

A Tale of Two Cities

12월 25, 1935

바렌느의 밤

5월 15, 1982

찾으시는 영화나 TV 프로그램이 없나요? 로그인 하셔서 직접 만들어주세요.

전체

s 검색 바 띄우기
p 프로필 메뉴 열기
esc 열린 창 닫기
? 키보드 단축키 창 열기

미디어 페이지

b 돌아가기
e 편집 페이지로 이동

TV 시즌 페이지

(우 화살표) 다음 시즌으로 가기
(좌 화살표) 이전 시즌으로 가기

TV 에피소드 페이지

(우 화살표) 다음 에피소드로 가기
(좌 화살표) 이전 에피소드로 가기

모든 이미지 페이지

a 이미지 추가 창 열기

모든 편집 페이지

t 번역 선택 열기
ctrl+ s 항목 저장

토론 페이지

n 새 토론 만들기
w 보기 상태
p 공개/비공개 전환
c 열기/닫기 전환
a 활동 열기
r 댓글에 글쓰기
l 마지막 댓글로 가기
ctrl+ enter 회원님의 메세지 제출
(우 화살표) 다음 페이지
(좌 화살표) 이전 페이지

Want to rate or add this item to a list?

로그인